한전KDN, UAE지사 개소… 바라카 원전 지원 위해

중동과 북아프리카 지역 기술 전파 교두보 마련

김정민 승인 2021.09.13 17:55 | 최종 수정 2021.09.13 19:59 의견 0

[에너지산업신문]

한전KDN은 지난 9일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위치한 SJ타워 내에 UAE지사를 신규 개소하고 현판식을 열었다.

한전KDN UAE지사는 UAE 바라카 원전(BNPP, Barakah Nuclear Power Plant)에 대한 향후 안정적 서비스 지원을 위해 만들어졌다.

정부의 원전 해외수출 국정과제 이행의 일환으로, 현지 고객사의 환경에 적확한 마케팅 활동을 수행한다. 이외에도 중동과 북아프리카 지역 신규 해외시장 확대를 위해 만들어졌다.

한전KDN UAE지사 개소 현판식에는 에미리트 원자력공사(ENEC, Emirates Nuclear Energy Corporation)와 ENEC의 원전 운영 및 유지보수 자회사인 나와에너지(Nawah Energy Company) 등 UAE 원자력 공기업을 대표하는 주요 인사들과 아랍에미리트 대한민국 대사관 및 전력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전KDN은 2010년부터 UAE 원전건설에 필수적인 IT인프라 구축 지원을 위한 ∆원전 건설관리시스템 ∆성과관리 및 정보공유시스템 ∆UAE 원전 건설용 전사적자원관리(ERP)시스템 등을 선보이고 있다.

개소식에 참석한 주 UAE 한국대사관 권용우 대사는 “바라카 2호기의 임계도달이 성공하는 등 바라카 프로젝트가 순항하고 있어 지사 설립은 시의적절하다”며 “향후 양국의 전력정보통신 기술 분야의 가교 역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장현 한전KDN 사장은 UAE의 무궁무진한 발전가능성을 언급하며 “한전KDN의 4차 산업혁명 관련 솔루션을 활용한 UAE 신규 사업개발에도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전KDN UAE 지사 개소식에 참석한 양국 관계자가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c)한전KDN

저작권자 ⓒ에너지산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