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 재생에너지 민간단체 시민홍보 협력사업 공모

시민사회 및 지역 민간단체와 협력해 탄소중립 사회 구축

강성찬 승인 2021.02.18 20:49 의견 0

[에너지산업신문]

한국에너지공단은 이달 17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2021년 재생에너지 지역 확산을 위한 ‘재생에너지 민간단체 협력사업’과 에너지 절약 문화 확산을 위한 ‘시민홍보협력사업’ 공모를 진행한다.

올해 재생에너지 민간단체 협력사업의 공모 주제는 태양광 피해예방 및 재생에너지 설비 안전관리 홍보‧교육, 지역 내 재생에너지 보급 프로젝트 연계 주민수용성 제고, 지역 내 재생에너지 보급 여건조사 및 맞춤형 재생에너지 보급 모델 개발 등이 있다. 이외에도 국민의 재생에너지 수용성 제고를 위한 사업 추가 제안할 수 있다.

협력사업의 공모 주제는 탄소중립 등 저탄소 으뜸 실천문화 조성 홍보‧교육, 적정온도 캠페인 대국민 홍보, 에너지취약계층 대상 홍보‧교육 사업 등이 있으며ˏ 기타 공단 사업 관련 신규 협력 사업을 제안할 수 있다.

공모 참여 자격은 비영리 민간단체 또는 비영리 법인이어야 하며ˏ 재생에너지 민간단체 협력사업은 기초지자체와 컨소시엄을 이루어 신청해야 한다.

공모 이후 평가위원회를 통해 단체역량, 사업계획, 예산 타당성 총 3가지 항목을 고려해 사업 선정 평가를 진행하고, 오는 3월 중에 평가 결과를 발표하고 사업비를 배정한다. 재생에너지 민간단체 협력사업은 총 사업비 4억 2000만원ˏ 단체당 최대 1억원이다.

시민홍보협력사업은 중앙공모 총 사업비 1억 4000만원ˏ 단체당 최대 4000만원이다. 지역공모는 총 사업비 1억 2000만원으로 지역별 최대 사업비는 지역마다 다르다. 공모 신청 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한국에너지공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국에너지공단 관계자는 “재생에너지 ‧ 에너지효율 등 저탄소 관련 현안을 중심으로 국민 수용성 제고와 국민의 자발적 참여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할 계획”이라며 “향후 최종 선정 단체의 사업 추진 전 과정을 밀착 지원하고 사업 성과창출을 위해 민간 시민단체와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에너지공단 본사(울산) 전경. ⓒ에너지산업신문


저작권자 ⓒ에너지산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