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제주 애월항 주변해역 해양 침적폐기물 수거 착수

12월말까지 침적폐기물 20톤 수거 예정

윤상훈 승인 2020.12.15 22:17 의견 0

해양환경공단은 오는 12월말까지 제주시 애월항 주변해역에서 총 20톤의 해양 침적폐기물 수거사업을 실시한다.

해양환경공단은 지난 11월 제주시 애월항에 대하여 해양 침적폐기물 분포 실태조사와 실시설계 용역을 실시해 총 30ha 대상 약 20톤의 해양 침적폐기물을 확인했다. 해양폐기물 수거선과 인양틀 및 잠수사 등을 투입해 12월말까지 해양 침적폐기물을 수거할 예정이다.

해양폐기물 정화사업은 전국 주요 항만 및 해역을 중심으로 바다 속 침적쓰레기를 수거해 해양생태계 보전과 안전한 선박 운항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해양환경공단이 해양수산부로부터 위탁받아 수행하고 있으며, 올해는 12월 초 기준 전국 항만과 해역에서 총 2,721톤의 해양 침적쓰레기를 수거했다.

유상준 해양환경공단 해양보전본부장은 “제주도 주변해역의 해양 침적폐기물 정화사업을 통해 건강하고 깨끗한 해양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해양폐기물 수거작업. (사진=해양환경공단)
저작권자 ⓒ에너지산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