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 사회보장정보원과 E복지 사각지대 해소협약

에너지바우처 사업 추진 등 ESG경영 협력 관계 지속 확인

정상영 승인 2022.08.03 14:28 의견 0

[에너지산업신문]

한국에너지공단은 2일 한국사회보장정보원과 서울 광진구 사회보장정보원 본사에서 ESG경영 실천과 에너지복지 사각지대 발굴·해소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015년부터 에너지공단은 에너지 취약계층에게 전기, 가스 등 에너지를 구입할 수 있는 이용권을 지급하는 에너지바우처 사업을 추진했다. 한국사회보장정보원의 사회보장정보시스템과 사회서비스전자바우처시스템으로 에너지 바우처의 신청, 발급 및 관리 등을 수행하기 위해 양 기관 협력이 이어져 왔다.

이번 협약에서 양측은 ▲ESG경영 관련 협력관계 구축 ▲에너지 복지 사각지대 발굴·해소를 위한 상호협력 및 지원 ▲에너지바우처 사업 확대 및 관련 업무에 대한 협력체계 강화 등을 약속했다.

이상훈 에너지공단 이사장은 “양 기관이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인프라와 노하우를 공유하여 공공기관 ESG경영을 선도하고, 에너지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해소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사회보장정보원에서 이상훈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오른쪽)과 노대명 한국사회보장정보원 원장이 업무협약 체결 뒤 포즈를 취하고 있다. (c)한국에너지공단


저작권자 ⓒ에너지산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